?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한국여성단체연합 지역여성운동센터 조이헌임입니다.

 

이전에 풀뿌리 여성주민리더교육에 참가할 단체를 모집하는 공지를 낸 바 있습니다만,

약간의 오해를 불러일으킬 소지가 있어,

풀뿌리 여성주민리더그룹교육의 정확한 취지 및 내용에 대해 다시 알려드립니다.

 

풀뿌리 여성주민리더그룹교육은...

지역에서 조직가훈련보다 리더십교육훈련을 받을 사람이 많고,

훈련을 마친 여연 트레이너들이 조직가 훈련을 능숙하게 하는데는 어려움이 있어

적극적으로 활동하도록 좀 더 뒷받침을 해줄 필요가 있다는 점.

이 두 가지 요구를 결합시켜 “풀뿌리 여성주민리더교육”을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기존 트레이너 10명만으로 웍샵을 하려다보니

처음 조직가훈련1.2,3기에 참여한 사람들만 계속해서 트레이너, 리더십트레이너 등으로 혜택을 계속 받고 있어서

트레이너 외에도, 1,2,3,4기 전체 조직가와 여전 차원, 경기, 부산, 경남지역 등에서 수행한 조직가 훈련생들 중

교육역량이 높은 분에게도 기회를 주자고 했습니다.

그리고 풀뿌리여성리더교육훈련을 혼자하기 보다 2 1조로 준비하고 진행하는게 더 성과가 있을 것 같아

지역이나 전국단체 기준으로 가급적 짝을 정해 신청할 수 있도록 안내했습니다.

 

리더교육에 대해 잘못 공지된 바가 있어 다시 알려드립니다.

이번 교육은 여성주민리더 ‘개인’이 아니라 ‘리더그룹’을 교육하는 것입니다.

, 당사자조직이든 지역조직이든 동일한 조직에서 활동하는 리더‘그룹’에 대해 교육하는 것입니다.

여러 조직의 리더들 개인 개인이 한데 모여 하는 교육은 아닙니다.

 

동일조직 내 리더그룹이 1개 권역별 교육에 참여하는 것을 기본으로 하며,

부득이한 경우 인근의 1~2개 조직이 함께 리더그룹교육을 구성할 수는 있습니다.

 

리더 트레이너 교육과 연동해서 풀뿌리 여성리더그룹교육이 이뤄지는 것이므로

2 1조로 구성된 리더 트레이너가 자기들이 교육할 곳을 직접 조직하여 정하게 됩니다.

, 리더교육 신청서 접수는 잘못 공지된 것으로,

(트레이너와 별개로) 리더교육에 참가할 단체를 따로 신청받는 것은 아닙니다.

 

이 점 다시 수정하여 안내해드리는 바이며, 혼선을 드린 점 양해 부탁드립니다.

그럼 수고하세요~^^

 

※ 문의 : 여성연합 조이헌임 010-4840-3800 / nanri21@hanmail.net (2009년 3월 23일)


지역을 기반으로 한 풀뿌리 여성운동이 탄력을 받게 될 것으로 보인다.

한국여성단체연합(상임대표 남윤인순)은 오는 6월부터 전국 여성 100명을 대상으로 ‘풀뿌리 여성주민리더 교육훈련’을 실시한다. 아름다운 재단(이사장 박상증)이 후원하는 이번 교육훈련은 9월까지 4개월간 호남지역을 제외한 10개 지역에서 총 5회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10명씩 10개 팀으로 구성되며, 팀별로 2명의 ‘리더 트레이너’가 교육을 전담하게 된다.

여성연합은 이를 위해 4월부터 두 달간 리더 트레이너 20명을 양성키로 했다. 지난 2006~2007년 한국주민운동정보교육원과 여성연합 부설 지역여성운동센터가 공동으로 실시한 풀뿌리 여성운동 조직가 훈련 수료생과 지역여성단체 활동가를 중심으로 구성한다는 계획이다.

여성연합은 생활 속 여성운동, 지역 여성운동 활성화를 위해 지난 2005년 지역여성운동센터를 발족했고, 2007년부터 매년 ‘풀뿌리 여성 조직가 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이를 통해 서울여성의전화 ‘여성폭력 없는 마을 만들기’, 대전여민회 ‘마을어린이도서관’, 울산여성회 ‘마을여성모임’ 등 다양한 풀뿌리 여성운동 성공 사례를 공유할 수 있었다.

그러나 외부 여성운동가가 마을 안에 들어가 여성들을 모으고 조직을 만들어 관리하는 방식은 쉬운 만큼 유효기간이 짧았다. 일부 의욕적으로 참여하는 여성들도 생겨났지만, 대부분 ‘단체 방식’에 적응하지 못하고 모임을 떠난 것이다.

여성주민리더 교육훈련은 ‘어떻게 하면 실제로 마을에 살고 있는 여성주민 당사자가 스스로 만들고 이끄는 운동을 활성화시킬 수 있을까’를 고민한 끝에 탄생했다. 평범한 여성들이 자신의 일상생활과 지역사회에서 발생하는 각종 여성문제를 인식하고, 스스로의 힘으로 변화를 만들어간다는 ‘풀뿌리 여성운동’의 근본정신을 곱씹은 결과다.

풀뿌리 여성운동 사업을 담당하고 있는 조이헌임 여성연합 활동가는 “여성운동단체의 역할은 여성들의 문제를 대신 해결해주는 것이 아니라 여성들 스스로 문제를 인식하고 해결을 위해 실천에 나서도록 지원하는 것”이라며 “더 많은 여성들이 풀뿌리 여성운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평범한 여성들의 눈높이에서 여성문제를 읽어내고 함께 의제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 여성신문 1020호 [사회] (2009-02-27) 에서 전재하였습니다.

 

*풀뿌리 여성주민리더 교육에 참여할 단체, 트레이너 모집 자세히 보기